겨울 아침

2017.12.02 16:47



매일 아침, 너와 헤어지고 싶지 않아.

.

.

.

.

.

[ 온수 매트 ]




'이작가의 찌질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알아도 모른 척  (0) 2017.12.10
겨울 아침  (0) 2017.12.02
그 말  (0) 2017.11.25
미련  (0) 2017.11.24
전송  (0) 2017.11.22
저녁 식사  (0) 2017.11.21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