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작가

전송

2017.11.22 13:35


고민하지 말고 용기를 내

.

.

.

.

.

[ 전송 버튼 ]









'이작가의 찌질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 말  (0) 2017.11.25
미련  (0) 2017.11.24
전송  (0) 2017.11.22
저녁 식사  (0) 2017.11.21
타이밍  (0) 2017.11.18
사랑의 속삭임  (0) 2017.11.16

저녁 식사

2017.11.21 14:57


우린 일주일의 대부분 다 함께 모여 저녁을 먹어요.

.

.

.

.

.

[ 초과근무 석식제공 ]




'이작가의 찌질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련  (0) 2017.11.24
전송  (0) 2017.11.22
저녁 식사  (0) 2017.11.21
타이밍  (0) 2017.11.18
사랑의 속삭임  (0) 2017.11.16
행복  (0) 2017.11.13

내리막

2017.11.20 22:07



조금만 더 가면 내리막이다 싶어 쌔가 빠지게 올라왔더니 그냥 절벽이다.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빠른 시간  (0) 2017.12.17
휴일  (0) 2017.12.09
내리막  (0) 2017.11.20
막드립  (0) 2017.11.17
내일  (0) 2017.11.08
만사형통...  (0) 2017.11.07

나 혼자 먹을 거야

2017.11.20 10:27




나눔의 즐거움을 일깨워 주는 이야기!

개구쟁이 별이는 엄마에게 받은 사탕을 혼자만 먹으려고 숲 속 여기저기를 돌아다닙니다. 하지만 별이가 가는 곳마다 숲 속의 동물 친구들이 따라와 별이가 뭘 하는지 궁금해하죠. 나무 위의 원숭이도, 볏짚에서 낮잠 자던 돼지도, 산딸기를 따 먹고 있던 너구리도…

별이는 계속 친구들을 피해 다니지만, 평소와 다른 별이의 행동에 친구들은 별이의 이야기를 속닥속닥 나누게 되는데요. 어느새 소문은 숲 속 전체로 퍼지게 되고, 급기야 소문을 들은 숲 속의 모든 친구가 별이를 쫓아가는데요. 과연 별이는 혼자서 사탕을 먹을 수 있을까요?










『나 혼자 먹을 거야』는 나눔의 즐거움과 나눔에서 오는 기쁨을 담고 있는 이야기입니다. 귀여운 꼬마 별이와 사랑스러운 동물 친구들, 아기자기하게 그려진 풍경 속에서 일어나는 소소한 사건이 보는 내내 미소 짓게 합니다.
아이들은 형제, 친구와의 관계가 형성되면서 나눔이라는 것을 배워나가게 되죠. 조그만 음식도 나누면 처음에 가지고 있던 것보다 훨씬 풍성해진다는 걸 알게 되고, 서로 주고받는 나눔은 배가 되어 더 큰 즐거움으로 돌아온다는 걸 느끼게 됩니다.



도서명 : 나 혼자 먹을 거야
저자 : 이승환
출판사 : 그림북스
크기 : 210×250mm
페이지수 : 48쪽
ISBN : 979-11-953229-4-7
값 : 12,000원
구입처 : 교보문고,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도서, 영풍문고, 반디앤루니스 도서정보보기



'쓰고 그린 그림책 > 나 혼자 먹을 거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 혼자 먹을 거야  (0) 2017.11.20

타이밍

2017.11.18 21:30


지금도 늦지 않은 걸까?

.

.

.

.

.

[ 자리 양보 ]




'이작가의 찌질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송  (0) 2017.11.22
저녁 식사  (0) 2017.11.21
타이밍  (0) 2017.11.18
사랑의 속삭임  (0) 2017.11.16
행복  (0) 2017.11.13
첫 만남  (0) 2017.11.09

막드립

2017.11.17 19:08



아는 여자애가 물었다. "나 향수 뭐 쓰게?"

코를 몇 번 킁킁거리고 대답했다

"정답! 은행 열매 으깨서 발랐지?!"

여자애한테 쌍욕을 바가지로 들었다

연애를 못 하는 놈은 다 이유가 있다.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휴일  (0) 2017.12.09
내리막  (0) 2017.11.20
막드립  (0) 2017.11.17
내일  (0) 2017.11.08
만사형통...  (0) 2017.11.07
시간은 거꾸로 간다.  (0) 2017.11.04

프로키온

2017.11.16 21:56



프로키온

[Procyon]


“힘들 땐 내가 도와줄게요.”

트라이앵글의 요정들은 매일 아침을 밝히기 위해 언제나 태양에 별가루를 뿌려준다. 별가루 요정 고메이사는 항상 제일 먼저 일어나 다른 요정들을 깨우는 일을 했다. 

여느 날과 다를 바 없는 아침이었다. 항상 제일 먼저 일어나 다른 요정들을 깨웠던 고메이사는 늦잠을 자버렸다. 고메이사의 늦잠으로 요정들은 태양에 별가루를 뿌리지 못했고 결국, 아침이 없어지는 일이 생기고 말았다. 이 일로 고메이사는 큰 벌을 받았다. 

벌을 받고 몇 날 며칠을 울고 있는 고메이사가 걱정되었던 프로키온은 그날 이후 항상 고메이사보다 먼저 일어나 고메이사를 깨워주었다. 고메이사는 프로키온 덕분에 요정들을 깨워 아침을 열 수 있었고, 프로키온은 고메이사가 맡은 일을 잘할 수 있게 묵묵히 도와주었다.







'쓰고 그린 그림책 > 별별별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알비레오  (0) 2017.11.22
프로키온  (0) 2017.11.16
미라  (0) 2017.09.06
  (0) 2017.08.09
루나  (0) 2017.07.19
새턴  (0) 2017.07.12

사랑의 속삭임

2017.11.16 14:39


"소곤소곤 소곤소곤"

사람들의 귀를 간지럽히는 연인들의 나지막한 사랑의 속삭임.

.

.

.

.

.

다 들리니까 나가서 떠들어라.


[영화관에서]




'이작가의 찌질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저녁 식사  (0) 2017.11.21
타이밍  (0) 2017.11.18
사랑의 속삭임  (0) 2017.11.16
행복  (0) 2017.11.13
첫 만남  (0) 2017.11.09
널 보면...  (0) 2017.11.06

행복

2017.11.13 14:09


행복은 돈으로 살 수 없단다.

그럼 다른 거라도 사야 하니,

일단은 돈이 많은 게 좋겠네.




'이작가의 찌질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타이밍  (0) 2017.11.18
사랑의 속삭임  (0) 2017.11.16
행복  (0) 2017.11.13
첫 만남  (0) 2017.11.09
널 보면...  (0) 2017.11.06
옛말이 틀린게 아니더라  (0) 2017.11.05

첫 만남

2017.11.09 15:35


너와 처음 만난 순간만 좋았다

.

.

.

.

.

[ 빚 ]



'이작가의 찌질한 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타이밍  (0) 2017.11.18
사랑의 속삭임  (0) 2017.11.16
행복  (0) 2017.11.13
첫 만남  (0) 2017.11.09
널 보면...  (0) 2017.11.06
옛말이 틀린게 아니더라  (0) 2017.11.05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