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글

자신과의 싸움

2017.09.14 11:37



자신과의 싸움. 난 이 싸움 반댈세.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난날  (0) 2017.09.16
  (0) 2017.09.15
자신과의 싸움  (0) 2017.09.14
뒤끝  (0) 2017.09.12
인생의 굴레  (0) 2017.09.11
언제 사람 되나  (0) 2017.09.08

뒤끝

2017.09.12 10:29



계급장 떼고 편하게 놀자는 말에 진짜로 그러면 지옥 물에 다이빙하는 거다.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0) 2017.09.15
자신과의 싸움  (0) 2017.09.14
뒤끝  (0) 2017.09.12
인생의 굴레  (0) 2017.09.11
언제 사람 되나  (0) 2017.09.08
신의 계시  (0) 2017.08.23

인생의 굴레

2017.09.11 10:36



밥 먹으려면 귀찮은 설거지를 해야 하고

설거지하고 밥을 먹으면 귀찮은 설거짓거리가 쌓이고... 

벗어나기 힘든 인생의 굴레. 썩을...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신과의 싸움  (0) 2017.09.14
뒤끝  (0) 2017.09.12
인생의 굴레  (0) 2017.09.11
언제 사람 되나  (0) 2017.09.08
신의 계시  (0) 2017.08.23
내리막  (0) 2017.08.18

언제 사람 되나

2017.09.08 15:30



군대 갔다 오면 사람 된다 했거늘... 

이전에 뭐였길래 지금도 이 모양이냐.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뒤끝  (0) 2017.09.12
인생의 굴레  (0) 2017.09.11
언제 사람 되나  (0) 2017.09.08
신의 계시  (0) 2017.08.23
내리막  (0) 2017.08.18
포기  (0) 2017.08.17

뻥튀기

2017.08.31 11:48



뻥튀기 아저씨는 정말 안 무서웠을까...




'괜찮아. 그땐 그랬으니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원  (0) 2017.10.05
주말 아침  (0) 2017.09.28
쌍쌍바  (0) 2017.09.21
비오는 날  (0) 2017.09.14
생각한 대로  (0) 2017.09.07
뻥튀기  (0) 2017.08.31

신의 계시

2017.08.23 10:34



계란을 먹지 말라는 계시를 받았다.

신은 아직 날 버리지 않았다.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생의 굴레  (0) 2017.09.11
언제 사람 되나  (0) 2017.09.08
신의 계시  (0) 2017.08.23
내리막  (0) 2017.08.18
포기  (0) 2017.08.17
모지리  (0) 2017.08.16

내리막

2017.08.18 15:20


살다 보면 내리막도 있다는데, 올라가는 길에 죽것네.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언제 사람 되나  (0) 2017.09.08
신의 계시  (0) 2017.08.23
내리막  (0) 2017.08.18
포기  (0) 2017.08.17
모지리  (0) 2017.08.16
현실  (0) 2017.08.15

포기

2017.08.17 10:25



포기하면 편하지만, 조금 있다 엿된다.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의 계시  (0) 2017.08.23
내리막  (0) 2017.08.18
포기  (0) 2017.08.17
모지리  (0) 2017.08.16
현실  (0) 2017.08.15
남자친구  (0) 2017.08.14

모지리

2017.08.16 13:22



이놈보다는 내가 이게 좀 낫다

요놈보다는 내가 이게 좀 낫고

조놈보다는 내가 이게 더 나은데 

전체적으로 봤을 때 내가 제일 모지리다.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리막  (0) 2017.08.18
포기  (0) 2017.08.17
모지리  (0) 2017.08.16
현실  (0) 2017.08.15
남자친구  (0) 2017.08.14
혼밥  (0) 2017.08.13

현실

2017.08.15 17:00



카페에 있을 때 미모의 여성이 들어오면 드라마틱한 일이 벌어지길 바란다

조금 있다가 현실은 내게 말한다

"어이, 내가 냉정하다는 거 또 까먹었냐?"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기  (0) 2017.08.17
모지리  (0) 2017.08.16
현실  (0) 2017.08.15
남자친구  (0) 2017.08.14
혼밥  (0) 2017.08.13
인테리어 소품  (0) 2017.08.12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