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영중 휴대폰

  • 2017.09.15

2017.09.15 12:48



지금 니가 비추는 그 빛이 니 인생의 유일한 빛이길 바란다.

이런 무식한 저주를 퍼붓게 만든 널 원망해라.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잔치  (0) 2017.09.18
지난날  (0) 2017.09.16
  (0) 2017.09.15
자신과의 싸움  (0) 2017.09.14
뒤끝  (0) 2017.09.12
인생의 굴레  (0) 2017.09.11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