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옆자리

쿨하기는 개뿔

2017.10.27 11:00



주변 신경 안 쓰며 쿨하게 살고 싶은데 카페 옆자리에서

재밌는 얘길 하는 사람들이 있으면 나도 모르게

귀를 쫑긋 세우고 그쪽으로 슬금슬금 몸을 옮기게 된다.




'이작가의 찌질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할로윈  (0) 2017.10.30
지겨운 고민  (0) 2017.10.28
쿨하기는 개뿔  (0) 2017.10.27
건강이 최고지  (0) 2017.10.25
못난 놈  (0) 2017.10.24
패션의 변화  (0) 2017.10.21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